진이늘이



이스라엘에 하나님이 없어서? 
 
 
 
[ 열왕기하 1:1 - 1:8 / 찬송가 장 ]
 
이스라엘을 배반하는 모압
1 아합이 죽은 후에 모압이 이스라엘을 배반하였더라

쾌유 여부를 물으려고 바알세붑에게 사자를 보낸 아하시야
2 아하시야가 사마리아에 있는 그의 다락 난간에서 떨어져 병들매 사자를 보내며 그들에게 이르되 가서 에그론의 신 바알세붑에게 이 병이 낫겠나 물어 보라 하니라

엘리야의 책망과 아하시야 왕의 죽음 예언
3 여호와의 사자가 디셉 사람 엘리야에게 이르되 너는 일어나 올라가서 사마리아 왕의 사자를 만나 그에게 이르기를 이스라엘에 하나님이 없어서 너희가 에그론의 신 바알세붑에게 물으러 가느냐 4 그러므로 여호와의 말씀이 네가 올라간 침상에서 내려오지 못할지라 네가 반드시 죽으리라 하셨다 하라 엘리야가 이에 가니라

사자들이 아하시야 왕에게 돌아옴
5 사자들이 왕에게 돌아오니 왕이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는 어찌하여 돌아왔느냐 하니 6 그들이 말하되 한 사람이 올라와서 우리를 만나 이르되 너희는 너희를 보낸 왕에게로 돌아가서 그에게 고하기를 여호와의 말씀이 이스라엘에 하나님이 없어서 네가 에그론의 신 바알세붑에게 물으려고 보내느냐 그러므로 네가 올라간 침상에서 내려오지 못할지라 네가 반드시 죽으리라 하셨다 하라 하더이다

인상착의를 듣고 엘리야인줄 아는 아하시야
7 왕이 그들에게 이르되 올라와서 너희를 만나 이 말을 너희에게 한 그 사람은 어떤 사람이더냐 8 그들이 그에게 대답하되 그는 털이 많은 사람인데 허리에 가죽 띠를 띠었더이다 하니 왕이 이르되 그는 디셉 사람 엘리야로다

주제성구●3 But the angel of the LORD said to Elijah the Tishbite, "Go up and meet the messengers of the king of Samaria and ask them, 'Is it because there is no God in Israel that you are going off to consult Baal-Zebub, the god of Ekron?' 4 Therefore this is what the LORD says: 'You will not leave the bed you are lying on. You will certainly die!'" So Elijah went.
 
 
 
 

내우외환
아합이 죽고 나자 30년 동안 이스라엘 아래 복속되어 있던 모압이 반기를 들고 일어났습니다(1). 그런데 설상가상으로, 이 문제를 풀어나가야 할 아하시야 왕이 왕궁의 다락방에서 떨어져 크게 다치는 일이 일어났습니다(2상). 이것은 내우외환이라는 말이 딱 맞는 상황입니다. 이 때문에 이스라엘은 모압의 반역에 대해 속수무책으로 있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아하시야는 자신의 낙상에 대해 블레셋의 우상 바알세붑에게 물으려고 거리낌 없이 사자들을 보내고 있습니다(2하). 여기서 우리는 이런 내우외환이 아합왕 때부터 누적되어온 극심한 우상숭배 때문임을 짐작하게 됩니다. 성경은 하나님의 말씀을 버리고 우상을 섬기는 자는 한순간에 궁지에 몰려 파멸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하고 있습니다. 한편, 블레셋의 신 바알세붑은 ‘바알세불’을 조롱하는 표현으로 보입니다. 원래 이름 바알세불은 ‘왕의 주인’이라는 뜻이며, 바알세붑은 ‘파리떼의 주인’이라는 뜻입니다.
■ 나는 하나님의 말씀을 버리고 우상을 섬김으로 내우외환을 자초하고 있지는 않습니까?

하나님이 없어서
하나님의 명령을 받은 엘리야는 블레셋으로 내려가는 사절단을 만나 “이스라엘에 하나님이 없어서 네가 바알세붑에게 물으려고 보내느냐?”라고 하면서 여호와의 말씀을 전했습니다(3). 이스라엘은 하나님이 계신 곳입니다. 사실 블레셋 사람들은 여호와의 법궤를 빼앗았을 때를 비롯하여 삼손과 다윗 등을 통해 이스라엘에 전능하신 하나님이 계심을 분명히 보았고, 두려워 떨어야 했습니다. 그런데 지금 아하시야는 마치 이스라엘에 하나님이 계시지 않은 것처럼 이 문제를 비천한‘파리떼의 주인’에게 가져가는 것입니다. 엘리야는 선언합니다. “네가 올라간 침상에서 내려오지 못할지라 네가 반드시 죽으리라”(4) 한편, 이 경고의 메시지를 받은 아하시야는 이 말을 한 사람의 옷차림에 대해 묻고는(7), 그가 엘리야임을 대번에 알아차리고 있습니다(8). 이것은 그가 엘리야를 잘 알고 있었고, 또한 그가 전하는 여호와의 말씀에 대해서도 알고 있었음을 보여줍니다. 하나님을 알면서도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지 않고, 도리어 어리석게 우상을 숭배하는 자의 결말은 이처럼 비참할 수밖에 없습니다(롬1:21).
■ 나는 하나님을 알면서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지 않고 있지는 않습니까?
 
 
 
 
 
 

중국의 소수 민족


중국에는 인구의 약 8%에 해당하는 55개의 소수민족이 나뉘어 살아가고 있습니다. 소수민족은 인구가 적지만 분포지역이 매우 넓어서 그들의 거주지역은 국토의 5-60%를 차지합니다. 소수민족의 자치구는 광시좡족, 티베트, 닝샤회족, 내몽고, 신장위그루족으로 나뉘어 있습니다. 신장위구르와 티벳은 반공을 외치고 있지만, 무력으로 억제하고 있으며, 문화대혁명 기간에 소수민족의 일방적인 민족동화정책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공산당 간부 양성 및 소수 민족의 언어, 문자, 문화를 탄압하여 소수 민족의 한족 동화정책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 중국에 있는 하나님의 자녀가 중국정부가 더욱 인도적이고 생산적인 방법으로 당면하는 문제점들을 해결할 수 있도록 돕기를 기도합시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