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늘이

반응형

“청컨대 당신의 큰 힘이
무엇으로 말미암아 있……는지 내게 말하라.”
 
[사사기 16:6]
   
 
 
 
 
 
믿음의 그 비밀스러운 힘은 어디서 나올까요? 그것은 믿음이 먹고 사는 양식에서 나옵니다. 왜냐하면 믿음은 하나님의 그 큰 마음에서 흘러나오는 하나님의 은혜의 소산인 그 약속이 무엇인지 연구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믿음은 이렇게 말합니다. “내 하나님은 사랑과 은혜가 아니면 이 약속을 주시지 않았을 것이다. 따라서 그의 말씀은 분명히 이루어질 것이다.” 그 다음에는 “이 약속을 누가 주었지?”라고 생각합니다. 믿음은 그 약속이 얼마나 큰 약속인가보다는 “이 약속을 준 장본인이 누구일까?”라는 데 더 많은 관심을 갖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은 거짓말하실 수 없는 분이라는 사실을 기억합니다. 그리하여 하나님은 전능하시며 변함이 없으신 분이므로 그 약속은 틀림없이 성취될 것이라는 결론을 내립니다. 이 분명한 확신을 가지고 앞으로 전진합니다. 믿음은 그 약속이 주어진 이유를 압니다. 그것은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주어진 것입니다. 믿음은, 하나님의 영광은 안전하며, 하나님은 자신의 방패를 절대 더럽히지 않을 것이요 자신의 면류관의 광채에 손상을 가하지 않으실 것이라는 사실을 확실히 알고 있습니다. 따라서 그의 약속은 반드시 유효할 것이라는 사실도 알고 있습니다. 그런 다음 믿음은 그의 말씀을 성취하기 위한 하나님 아버지의 뜻을 분명히 나타내는 증거인 그리스도의 놀라운 사역에 대해 생각합니다. “자기 아들을 아끼지 아니하시고 우리 모든 사람을 위하여 내어 주신 이가 어찌 그 아들과 함께 모든 것을 우리에게 은사로 주지 아니하시겠느뇨”(롬 8:32). 게다가 믿음은 과거도 돌아봅니다. 왜냐하면 그 동안 싸워 온 싸움으로 자신(즉 믿음)이 강건해졌을 뿐 아니라 그 승리로 인해 용기를 얻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절대 우리의 믿음을 실망시키지 않으신다는 사실, 아니 하나님은 그의 백성 중 어느 한 사람도 절대 실망시킨 적이 없다는 사실을 믿음은 기억합니다. 또 굉장히 위험하긴 했지만 하나님이 자기를 구해 주셨던 때도 회상합니다. 무언가 몹시 필요했지만 믿음이 있었기 때문에 이렇게 부르짖었던 때를 기억합니다. “아니, 나는 절대 하나님이 변하실 수 있다거나 그의 종을 이대로 내버려 두실 수 있다고 생각하지 않을거야. 여호와는 지금까지 나를 도우셨으니 여전히 나를 도우실거야.” 이처럼 믿음은 모든 약속을 그 약속을 주신 분과 연관지어 생각합니다. 바로 그렇기 때문에 “나의 평생에 선하심과 인자하심이 정녕 나를 따르리니”라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습니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