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음의 기도를 들어주신 하나님


영국의 자선 사업가 조지 뮬러는 오직 믿음의 기도로써 6천여 명의 고아를 길러냈다. 어느 날 고아원에 양식이 떨어졌다. 식당 담당자가 뮬러에게 말했다.

“저녁 식사 시간인데 양식이 떨어졌습니다.”

뮬러의 대답은 엉뚱한 것이었다.

“염려할 것 없네. 식사 종을 치고 아이들을 식당에 모으게.”

종을 치자 아이들이 우르르 식당에 모여들었다. 식탁 위에는 빈 그릇만 즐비하게 놓여 있었다. 뮬러는 아이들에게 말했다.

“여러분, 이제 머리 숙여 일용할 양식을 주실 하나님께 식사 기도를 드립시다.”

아이들이 수군대기 시작하였다.

“빈 그릇을 놓고 무슨 기도야?”

이 소리를 들은 뮬러는 다시 말했다.

“염려하지 마세요. 하니님께서 곧 주실 것입니다.”

아이들이 고개를 숙이자 뮬러는 간절히 기도드렸다.

그 기도가 막 끝나자마자 문 두드리는 소리가 나더니, 어떤 낯선 신사가 인부들의 손에 큰 통 몇 개를 들려 들어섰다. 그는 말했다.

“뮬러 선생님, 오래 전부터 무엇인가 도와 드리려고 생각했는데, 오늘에야 이것을 가지고 왔습니다.”

그 통들 속에는 빵, 야채, 고기 등의 음식이 가득 들어 있었다. 빈 접시를 놓고 기도를 드렸던 뮬러의 믿음은 실로 놀라웠다.

믿음의 기도를 들어주신 하나님.hwp




'주석 설교말씀자료'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도의 축복  (2) 2012.06.28
믿음의 기도를 들어주신 하나님  (0) 2012.06.28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제사  (1) 2012.06.23
사랑으로 행하라  (0) 2012.06.22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