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늘이

반응형

“네가 정으로 그것을 쪼면 부정하게 함이니라.”
 
[출애굽기 20:25]
   
 
 
 
 
 
구약에 보면 하나님의 제단은 인간의 기술이나 수고의 흔적이 전혀 나타나지 못하도록 다듬지 않은 돌로 세워지게 되어 있었습니다. 인간적인 지혜는 십자가의 교리를 타락한 본성의 사악한 취향에 맞도록 보다 인위적인 시스템으로 다듬고 짜맞추기를 좋아합니다. 그러나 육신적인 지혜는 복음을 향상시키기보다 오히려 그것을 부정하게 만듭니다. 그것을 하나님의 진리가 아닌 다른 복음으로 변질시키고 맙니다. 하나님께서 친히 하신 말씀을 수정하고 변경하는 것은 곧 그 말씀을 더럽히고 오염시키는 것입니다. 인간의 교만한 마음은 하나님 앞에서 영혼이 의롭다 하심을 얻는 데 자기도 한몫 거들고 싶어하며, 그리스도를 위해 자기가 준비해 줘야 한다고 꿈꾸며, 겸손과 회개를 신뢰하며, 선행을 극구 칭찬하고, 자연적인 능력을 몹시 자랑하며, 어떻게 해서든지 인간의 연장들을 하나님 제단 위에 올려 놓으려고 애씁니다. 만일 죄인들이, 그들의 육신적인 자신감은 구세주의 사역을 완전케 하기는커녕 오히려 그것을 부정하고 불명예스럽게 만들 뿐이라는 사실을 기억할 수만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대속 사역에서는 주님 홀로 높임을 받으셔야 합니다. 거기에는 인간의 끌이나 망치 자국이 한 군데라도 나 있으면 안 됩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돌아가시는 순간 다 이루었다고 선언하셨는데 거기다 무엇을 더 보태려 애쓰거나 주 여호와께서 흡족해 하신 것을 더 낫게 만들려고 애쓴다면 그것 자체가 이미 하나님을 모독하는 행위입니다.
그러니 두려워 떠는 죄인들이여, 여러분의 연장들을 저리 치우고 겸손히 무릎 꿇고 간청하십시오. 주 예수님께서 여러분의 대속 제단이 되신 것을 받아들이고 그 안에서만 안식을 누리십시오.
그리스도를 믿는다고 고백하는 많은 사람들이 오늘 아침의 이 본문 말씀으로부터 자신들이 믿는 교리에 대해 경고를 받을 수도 있습니다. 그리스도인들 가운데는 계시된 진리를 일치 조화시키려는 경향이 너무 많이 있는데 이것은 일종의 불신으로 아주 불손한 짓입니다. 따라서 그러지 않도록 조심합시다. 우리가 발견한 그대로 진리를 받읍시다. 하나님의 말씀에서 나오는 교훈들은 다듬지 않은 돌들이므로 여호와의 제단을 쌓기에 더욱 합당하다는 사실로 인해 오히려 기뻐합시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