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눈물 
 
 
 
[ 열왕기하 8:7 - 8:15 / 찬송가 장 ]
 
엘리사에게 병의 쾌유 여부를 물으려는 아람 왕 벤하닷
7 엘리사가 다메섹에 갔을 때에 아람 왕 벤하닷이 병들었더니 왕에게 들리기를 이르되 하나님의 사람이 여기 이르렀나이다 하니 8 왕이 하사엘에게 이르되 너는 손에 예물을 가지고 가서 하나님의 사람을 맞이하고 내가 이 병에서 살아나겠는지 그를 통하여 여호와께 물으라

하사엘의 질문과 엘리사의 답변
9 하사엘이 그를 맞이하러 갈새 다메섹의 모든 좋은 물품으로 예물을 삼아 가지고 낙타 사십 마리에 싣고 나아가서 그의 앞에 서서 이르되 당신의 아들 아람 왕 벤하닷이 나를 당신에게 보내 이르되 나의 이 병이 낫겠나이까 하더이다 하니 10 엘리사가 이르되 너는 가서 그에게 말하기를 왕이 반드시 나으리라 하라 그러나 여호와께서 그가 반드시 죽으리라고 내게 알게 하셨느니라 하고

하사엘이 왕이 될 것과 이스라엘에 악을 행할 것을 예고함
11 하나님의 사람이 그가 부끄러워하기까지 그의 얼굴을 쏘아보다가 우니 12 하사엘이 이르되 내 주여 어찌하여 우시나이까 하는지라 대답하되 네가 이스라엘 자손에게 행할 모든 악을 내가 앎이라 네가 그들의 성에 불을 지르며 장정을 칼로 죽이며 어린 아이를 메치며 아이 밴 부녀를 가르리라 하니 13 하사엘이 이르되 당신의 개 같은 종이 무엇이기에 이런 큰일을 행하오리이까 하더라 엘리사가 대답하되 여호와께서 네가 아람 왕이 될 것을 내게 알게 하셨느니라 하더라

벤하닷을 죽이고 아람 왕이 되는 하사엘
14 그가 엘리사를 떠나가서 그의 주인에게 나아가니 왕이 그에게 묻되 엘리사가
네게 무슨 말을 하더냐 하니 대답하되 그가 내게 이르기를 왕이 반드시 살아나시리이다 하더이다 하더라 15 그 이튿날에 하사엘이 이불을 물에 적시어 왕의 얼굴에 덮으매 왕이 죽은지라 그가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중심문단 ●14 Then Hazael left Elisha and returned to his master. When Ben-Hadad asked, "What did Elisha say to you?" Hazael replied, "He told me that you would certainly recover." 15 But the next day he took a thick cloth, soaked it in water and spread it over the king's face, so that he died. Then Hazael succeeded him as king.
 
 
 
 

하나님의 사람

엘리사가 아람의 수도인 다메섹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1). 이것은 새로 개종한 나아만의 믿음을 돌보기 위함으로 보입니다. 나아만은 하나님의 섭리 가운데 자기 자리를 하사엘에게 물려주고, 평안히 퇴직하게 된 것 같습니다. 하나님께서 그에게 믿음을 지킬 수 있는 여건을 허락해주신 것입니다. 한편, ‘하나님의 사람’ 엘리사가 다메섹에 이른 소식이 들리자, 아람 왕 벤하닷은 자기의 신병에 관해 묻기 위해(8) 낙타 40마리에 다메섹의 모든 좋은 물품을 예물로 실어 그에게 보내고 있습니다(9). 그뿐만 아니라 그는 엘리사 앞에서 자신을 ‘당신의 아들’이라고까지 낮추고 있습니다. 이처럼 엘리사는 이방의 모든 왕 위에 뛰어난 왕 같은 제사장이었던 것입니다. 여기서 우리는 ‘하나님의 사람’이 얼마나 위대한 것인지를 생각하게 됩니다. 신자에 대한 가장 영광스러운 호칭은 ‘너 하나님의 사람아!’입니다. 우리는 우리에게 걸려 있는 이 영광스러운 호칭에 부끄럽지 않은 삶을 살 수 있도록 항상 깨어 있어야 하겠습니다.
■ 나는 ‘하나님의 사람’이라는 호칭에 부끄럽지 않은 삶을 살고 있습니까?

하나님의 눈물

벤하닷의 심부름으로 엘리사를 찾아온 자는 군대장관 하사엘이었습니다. 엘리사는 왕의 쾌유 여부를 묻는 그에게 “왕이 반드시 나으리라 하라 그러나 여호와께서 그가 반드시 죽으리라고 내게 알게 하셨느니라”라고 대답했습니다(10). 이 말은 벤하닷의 병이 죽을 병은 아니지만, 하사엘이 그를 죽이고 스스로 왕이 될 것이라는 의미입니다. 이 말대로 하사엘은 다음날 벤하닷을 암살하고 왕이 되었습니다(15). 한편, 엘리사는 이 말을 마치고 하사엘이 부끄러워할 정도로 그의 얼굴을 쏘아보다가 눈물을 흘렸습니다(11). 이것은 장차 하사엘이 이스라엘 자손들에게 행할 무시무시한 악행을 미리 보았기 때문이었습니다(12). 하사엘을 보면서 우는 엘리사의 울음 속에는 심판의 도구를 세워 자기 백성을 징계할 수밖에 없는 여호와의 슬픔이 들어 있습니다. 하나님은 자기 백성이 징계받는 것을 절대 원치 않으십니다. 그러므로 우리가 죄를 범하는 것은, 징계하기 원치 않으시는 하나님의 눈에 눈물을 짓게 하는 악행임을 잊어서는 안 되겠습니다.
■ 나는 하나님의 눈에 눈물을 짓게 하는 악행을 행하고 있지는 않습니까?
 
 
 
 
 
 

캄파 티벳족


이십사만 사천 명의 서부지역 캄파족은 중국이 지배하는 티벳의 험한 지형에 살고 있습니다. 그들은 결핵과 어린이 그리고 모성 사망률이 높습니다. 또한, 중국 정부는 티벳 여성들에게 불임과 낙태 수술을 강제 시행하고 있습니다. 이를 따르지 않을시 1,000위안의 벌금을 물리는데 75% 정도의 소득입니다. 이는 중국정부가 독립시위를 하는 티벳 인들을 핍박과 고통을 주는 방법의 하나입니다. 이들의 종교는 불교와 함께 본(Bon)의 영혼 의식을 숭배하는 토속신앙을 따르며 자연주의 신앙을 가지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 하나님께서 그의 복음을 보내어 어렵고 억눌린 삶에서 자유 해지기를 기도합시다. 중국 가운데 진정한 정의를 경험하는 날이 오기를 기도합시다. 
 
 

'QT 자료 모음 > GT세계를품는묵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악한 두 유다의 왕  (0) 2010.07.30
하나님의 눈물  (0) 2010.07.29
하나님의 세밀하신 배려  (0) 2010.07.28
불신앙에 대한 심판  (0) 2010.07.27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