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늘이


군대에서 인재의 용도



어느날 고참이 대원을 소집시켰다

김병장 : 야! 여기 피아노 전공한 놈 있어?

박이병 : 네, 접니다.

 

김병장 : 그래. 너 어느 대학 나왔는데?

박이병 : K대 나왔습니다.

 

김병장 : 그것도 대학이냐? 다른 놈 없어?

조이병 : 저는 Y대에서 피아노 전공했습니다.

 

김병장 : Y대? S대 없어? S대?

전이병 : 제가 S대입니다.

 

김병장 : 그래? 지금 바로 사단장님 관사로 가서

           피아노 좀 옮겨라.





 

고참이 다시 대원들을 불러 모았다.

 

김병장 : 여기 미술 전공한 놈 나와!

김일병 : 네, 제가 미술 전공입니다.

 

김병장 : 어느 대학인데?

김일병 : Y대 디자인과입니다.

 

김병장 : 그 것도 대학이냐?

고일병 : 제가 H미대 출신입니다.

 

김병장 : 그래. 오∼ 좋아, 족구 하게 줄 좀 그어라.





그날 저녁에.

 

김병장 : 여기 검도한 놈 누구야?

강이병 : 제가 사회에 있을 때 검도 좀 했습니다.

 

김병장 : 몇단인데?

강이병 : 2단입니다.

 

김병장 : 2단도 검도냐? 다른 애 없어?

이일병 : 네, 제가 검도 좀 오래 배웠습니다.

 

김병장 : 몇단인데?

이일병 : 5단입니다.

 

김병장 : 그래? 내일 아침 취사실에 가서

           파 좀 썰어라.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