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악한 두 유다의 왕 
 
 
 
[ 열왕기하 8:16 - 8:29 / 찬송가 장 ]
 
여호사밧에 이어 유다 왕이 된 여호람
16 이스라엘의 왕 아합의 아들 요람 제오년에 여호사밧이 유다의 왕이었을 때에 유다의 왕 여호사밧의 아들 여호람이 왕이 되니라 17 여호람이 왕이 될 때에 나이가 삼십이 세라 예루살렘에서 팔 년 동안 통치하니라

아합의 집과 같아진 여호람과 하나님이 멸하시지 않은 이유
18 그가 이스라엘 왕들의 길을 가서 아합의 집과 같이 하였으니 이는 아합의 딸이 그의 아내가 되었음이라 그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였으나 19 여호와께서 그의 종 다윗을 위하여 유다 멸하기를 즐겨하지 아니하셨으니 이는 그와 그의 자손에게 항상 등불을 주겠다고 말씀하셨음이더라

여호람 시대에 일어난 에돔과 립나의 배반
20 여호람 때에 에돔이 유다의 손에서 배반하여 자기 위에 왕을 세운 고로 21 여호람이 모든 병거를 거느리고 사일로 갔더니 밤에 일어나 자기를 에워싼 에돔 사람과 그 병거의 장관들을 치니 이에 백성이 도망하여 각각 그들의 장막들로 돌아갔더라 22 이와 같이 에돔이 유다의 수하에서 배반하였더니 오늘까지 그러하였으며 그 때에 립나도 배반하였더라 23 여호람의 남은 사적과 그가 행한 모든 일은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여호람을 이어 유다 왕이 된 아하시야
24 여호람이 그의 조상들과 함께 자매 그의 조상들과 함께 다윗 성에 장사되고 그의 아들 아하시야가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25 이스라엘의 왕 아합의 아들 요람 제십이년에 유다 왕 여호람의 아들 아하시야가 왕이 되니

아합의 집과 같아진 아하시야와 그 이유
26 아하시야가 왕이 될 때에 나이가 이십이 세라 예루살렘에서 일 년을 통치하니라 그의 어머니의 이름은 아달랴라 이스라엘 왕 오므리의 손녀이더라 27 아하시야가 아합의 집 길로 행하여 아합의 집과 같이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였으니 그는 아합의 집의 사위가 되었음이러라

이스라엘 왕 요람의 병문안을 간 아하시야
28 그가 아합의 아들 요람과 함께 길르앗 라못으로 가서 아람 왕 하사엘과 더불어 싸우더니 아람 사람들이 요람에게 부상을 입힌지라 29 요람 왕이 아람 왕 하사엘과 싸울 때에 라마에서 아람 사람에게 당한 부상을 치료하려 하여 이스르엘로 돌아왔더라 유다의 왕 여호람의 아들 아하시야가 아합의 아들 요람을 보기 위하여 내려갔으니 이는 그에게 병이 생겼음이더라

중심문단 ●18 He walked in the ways of the kings of Israel, as the house of Ahab had done, for he married a daughter of Ahab. He did evil in the eyes of the LORD. 19 Nevertheless, for the sake of his servant David, the LORD was not willing to destroy Judah. He had promised to maintain a lamp for David and his descendants forever.
 
 
 
 

사악한 두 유다의 왕

여호람

여호사밧의 아들인 여호람은 32세에 왕이 되었습니다(17). 그런데 그는 분명히 다윗의 자손이요, 유다의 왕이었지만 성경은 그의 통치에 대해 “이스라엘 왕들의 길을 가서 아합의 집과 같이 하였으니”라고 평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너무나도 수치스러운 평가입니다. 그는 전국에 우상의 신당이 가득하게 만들었고, 백성에게 우상숭배를 장려하기까지 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그를 향해 오래 참으시고 심판하시기를 즐기지 않으셨습니다. 이것은 그 종 다윗에게 주셨던 말씀, 곧 “그와 그의 자손에게 항상 등불을 주겠다.”라는 약속을 기억하심입니다(19). 하지만 여호람이 죄를 범하자 에돔이 배반하여 독립하게 되었고(20-21), 유다 중심부에 있던 제사장의 성읍 립나도 우상숭배를 강요하는 여호람의 통치에 반기를 들고 독립국을 선언하게 되었습니다(대하21:10-11). 이처럼 하나님께서 심판하시지 않아도 죄를 범한 자는 자중지란(自中之亂)에 빠지게 됩니다.
■ 나는 죄로 말미암아 스스로 자중지란에 빠지는 삶을 살고 있지는 않습니까?

아하시야

여호람을 이어 유다의 왕이 된 사람은 아하시야였습니다(25). 성경은 그의 통치기에 대해서도 “아합의 집과 같이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였으니”라고 하며 여호람과 똑같은 평가를 하고 있습니다(27). 여호람과 아하시야 부자가 이처럼 악한 왕이 된 것은 여호람의 아내요, 아하시야의 어미인 아달랴의 영향 때문이었습니다(18,26). 사악한 이세벨의 딸 한 사람이 온 나라를 오염시킨 것입니다. 한편, 아하시야는 어미의 영향으로 이스라엘의 악한 왕 요람과 쉽게 어울리게 됩니다. 그러나 이와 같은 악인의 회합은 결코 형통치 못합니다. 그들이 연합군을 형성하여 아람 왕과 싸운 길르앗 라못 전투에서, 요람 왕은 부상을 당하여 이스르엘로 요양을 가게 되었고(28), 아하시야는 부상당한 요람을 문병하려고 내려갔다가(29) 그곳에서 요람과 같이 죽임을 당하게 됩니다.
■ 나를 쉽게 죄에 빠지게 하는 악한 영향력은 무엇입니까? 나는 그것을 끊어버리기로 결심합니까?
 
 
 
 
 
 

소말리아 - 민병대에 살해당하는 기독교 지도자들


이슬람 민병대가 소말리아 지하교회 지도자를 또 살해했습니다. 지하 교회 지도자인 '누르'는 이슬람 극단주의자 단체인 '알 샤바브'에게 살해되었는데, 그들은 알 카에다와 연계되어 있습니다. 그들은 연방정부와 싸움을 벌이고 있으며 일부 지역이 그들의 통치지역으로 편입되어 있습니다. 그들은 민병대를 이용하여 기독교를 말살할 것을 맹세하고 교회 지도자들과 기독교인들을 살해하고 있습니다.

■ 소말리아의 지하교인들이 성령으로 말미암아 강건하고 견고하게 설 수 있도록, 주님께서 소말리아에 있는 성도들을 보호해 주시기를 기도합시다. 「오픈도어 선교회」 
 
 

'QT 자료 모음 > GT세계를품는묵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세벨의 최후  (0) 2010.08.10
사악한 두 유다의 왕  (0) 2010.07.30
하나님의 눈물  (0) 2010.07.29
하나님의 세밀하신 배려  (0) 2010.07.28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