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늘이

어느 목사님이 설교 시간에 성도들을 위해

유머를 하나 소개하셨습니다.

 

“여러분, 세상에서 가장 추운 바다를 ‘썰렁해’라고 합니다.

그렇다면 세상에서 가장 뜨거운 바다는 뭘까요?.. 바로 ‘사랑해’입니다.

 

이 말을 들은 이집사가 부리나케 집으로 가 남편에게 목사님과 똑같이 물었습니다.

“여보, 세상에서 가장 추운 바다를 ‘썰렁해’라고 한대요.

그렇다면 세상에서 가장 뜨거운 바다는 뭘까요??"

 

잔뜩 기대를 하고 물었는데 남편이 고개를 갸웃하며 대답을 못하자

이집사 애교를 섞어

“아잉~ 당신이 평소에 나에게 하고 싶어하는 말 있잖아요~”

 

그러자 남편 “열바다??”

TAG :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