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늘이


요셉의 역사, 창37-50장


 요셉은 그들의 조상인 아브라함, 이삭, 야곱처럼 하나님께 직접 계시를 받지도 않았고, 직접 대화를 한 적도 없다. 하나님은 요셉의 생애에 공개적으로 혹은 직접적으로 개입하시지 않고 다만 배후에서 역사하시는 분으로만 묘사된다. 그러나 요셉은 하나님께서 그와 함께하심을 의식하고 모든, 역사를 하나님이 주관하고 계심을 증거한다.


1. 꿈꾸는 요셉(창37,38장)


 저자는 창37:2에서 야곱의 약전을 소개하면서 왜 요셉의 어린 시절을 소개하는가? 그리고 요셉의 두 가지 꿈을 통해서 계시하고자 하신 것은 무엇인가? 또한 요셉의 형들이 요셉을 죽이고자 했던 이유는 무엇인가? 그리고 요셉의 이야기 중간에 유다의 수치스런 가정사를 기록한 저자의 의도는 무엇인가?


 1) 형들의 시기와 음해

 저자가 요셉의 이야기를 소개하는 이유는 야곱이 어떻게 애굽에 내려가게 되었으며, 그가 죽어 어떻게 다시 가나안 땅의 그 조상들의 묘실에 장사되었는지를 설명하기 위함이다.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에게 그의 후손들이 이방의 객이 되어 종살이할 것을 말씀하셨다. 그리고 이것을 이루시기 위해서 요셉에게 미래에 이루어질 꿈을 주셨는데, 그 꿈은 요셉이 미래의 이스라엘 구원을 위하여 선택된 자라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그러나 요셉을 시기하던 그의 형들은 요셉의 꿈이 이루어지지 못하게 하려고 요셉을 죽이려고 한다(창37:20). 요셉의 형들의 행동은 하나님의 계시에 역행하는 행동이었으나 하나님은 그것을 선으로 바꾸셨다. 그런데 창세기는 요셉이 애굽의 시위 대장 보디발의 집에 종으로 팔렸다는 소식과 함께 유다의 가정사를 소개한다. 창세기의 저자는 하나님의 구속 역사에서 야곱을 이은 언약의 계승자가 요셉이 아닌 유다임을 알고 있었다.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과 야곱의 후손들 가운데 열방이 나오리라는 언약을 세우셨는데(창17:6 창35:11), 이 언약이 유다의 아들 베레스의 후손을 통해서 이루어진다.

 2) 하나님의 뜻에 역행하지 말라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의 미래 구원과 말씀 성취(창15:13)를 위하여 요셉을 선택하고 그에게 그 될 일을 꿈으로 보여 주셨다. 그러자 그의 형들은 그를 시기하여 죽이려고 함으로 하나님의 뜻을 역행하는 행동을 서슴지 않는다. 하지만 하나님은 그들의 악한 행동을 선하게 바꾸어 자신의 뜻을 온전히 나타내셨다. 불순종은 하나님의 뜻을 역행하는 최고의 방법이다.


2. 애굽에서의 요셉(창39-41장)


 애굽에 내려간 선택된 구원자 요셉에 대한 하나님의 조치는 무엇인가? 또한 요셉이 애굽에 내려감은 무엇을 의미하며, 바로의 꿈과 요셉의 높여짐은 각각 무엇을 뜻하는가? 그리고 요셉의 새 이름 '시브낫바네아' 의 뜻은 무엇인가?


 1) 애굽의 총리대신이 됨

 하나님은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에게 영원히 함께 하신 것처럼 요셉과 함께 하셔서 범사를 형통케 하셨다(창39:2-5, 21-23). 저자는 요셉의 모든 삶에 대해 하나님께서 함께 하심과 형통케 하심을 통해 해석하고 있다. 그리고 요셉이 애굽에 내려갔다는 것은 애굽으로 이스라엘을 받아들일 준비를 하도록 한 것이다. 그래서 하나님은 바로 왕에게 꿈을 통해서 자신을 계시하시고 요셉을 통해 해석케 한다. 바로 왕의 꿈은 요셉을 가장 높이 존귀하게 하는 결과였고, 요셉의 높여짐은 요셉의 어렸을 때의 꿈이 성취된 것이기도 했다.

 그리고 요셉의 높여짐은 높아지신 그리스도의 모형이 되는데, 그의 높여짐은 애굽식의 이름이 뜻하는 '세상의 구원자이며 생명의 보존자'라는 의미에서도 나타난다.


 2) 하나님은 구원의 준비자

 하나님은 아브라함과의 약속을 성취하기 위해서 요셉을 애굽에 먼저 보내시고, 구원을 준비케 하셨다. 그리고 하나님은 그와 임마누엘로 함께 하셨으며, 그를 애굽의 처리자로 세워 존귀케 하셨다.

 오늘날도 하나님은 선택한 자녀들을 구원하기 위해서 일꾼을 세우시고 구원을 예비하신다.


3. 애굽의 총리대신 요셉(창42-50장)


 요셉이 애굽의 총리가 된 후 그의 가족들은 애굽으로 내려오게 된다. 하나님의 구속 역사에서 요셉의 위치는 어디인가? 그리고 유다의 예언 중에서 "홀이 유다를 떠나지 아니하며 치리자의 지팡이가 그 발 사이에서 떠나지 아니하시기를 실로가 오시기까지 미치리니" (창49:10)는 무엇을 의미하며 홀, 실로는 누구를 지향하고 있는가?


 1) 하나님의 소명 대행자

 하나님의 구속 역사에서 요셉은 도덕적 성실성의 모범이며 신적 섭리의 통로이다. 그는 가뭄에서 이스라엘을 구원하였고, 아브라함에게 큰 민족을 이루겠다는 약속과, 언약 체결시에 언급하셨던 이스라엘의 이방 노예 생활에 대한 약속을 성취하셨다. 그리고는 야곱의 아들 유다에게 메시야 약속, 혹은 여자의 후손, 또는 아브라함의 참씨, 후사가 끊이지 아니할 것을 약속하신다. 유다의 후손을 통한 치리자의 권위와 주권이 실로 혹은 메시야가 오실 때까지 끊어지지 아니한다. 신약에서는 실로가 그리스도이며, 그가 다윗 족속가운데 다윗의 자손으로 오셨음을 밝히고 있다(눅1:32).


 2) 예수는 평강을 가져오시는 분

 유다의 후손을 통한 메시야 약속은 그리스도에 의해서 성취되었다. 실로 되신 예수그리스도는 하나님과의 영원한 평강을 이 땅에 가져오신 왕이시다. 그래서 원수들을 정복하고 성도들에게 승리를 가져다주었다.


 요셉의 생애에서 중요한 신학적 주제는 '하나님의 섭리'일 것이다. 하나님은 모든 것을 미리 준비하시고, 그의 뜻대로 역사를 이끌고 가신다. 요셉은 자신이 애굽에서 영광스럽게 된 것이 하나님께서 그의 조상 아브라함과의 언약을 실행하시는 과정 속 도구로 사용되기 위한 한 역할임을 인식하였다. 그래서 그는 자만하지 아니했고, 형들을 용서하는 모범을 보였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