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늘이


열가지 재앙과 유월절, 출 7장-12장


 본 서에서는 하나님께서 애굽에 내린 열 가지 재앙에 대해서 언급하고 있다. 이 재앙을 통해 강퍅했던 바로 왕은 이스라엘 백성들을 애굽 땅에서 놓아주게 되며, 출애굽하기에 이른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하나님께서 모세와 아론을 통해 내린 몇 가지 재앙은 무엇이며, 출애굽 당시 유월절 사건이 주는 의미는 무엇인가를 고찰해 보고자 한다.


1. 열 가지 재앙(출7:1-12:36)


 모세를 정점으로 하는 하나님 나라의 세력과 바로를 정점으로 하는 세상 나라 세력의 싸움과 갈등, 즉 정치적 싸움과 강대국에서 약소국을 해방시키는 육적 싸움이 아닌 영적 싸움인 것을 보여 주는 사건이 바로 출애굽이다. 또한 출애굽 사건은 하나님의 통치 받는 나라의 백성과 사단의 통치 받는 세상 나라의 백성간의 싸움이다. 뱀으로 변한 모세의 지팡이가 바로 술객의 뱀을 잡아먹는다는 것은 하나님께서 앞으로의 투쟁의 결과가 어떻게 전개될 것인가를 보여 준다. 그렇다면 열 가지 재앙의 특징과 구체적인 의미는 무엇인가?


 1) 열 가지 재앙의 특징

 모세를 통하여 바로와 애굽 땅에 내려진 열 가지 재앙은 점점 재앙의 농도가 커짐을 볼 수 있다. 또한 택한 백성 이스라엘과 세상 나라 애굽에 대하여 구별하여 재앙을 내리신 것을 읽을 수 있으며, 종교적인 의미에서 볼 때 우상을 멸하시고 여호와만이 참신이심을 증거하는 성격이 강하다. 열 가지 재앙은 적극적인 의미에서 "온 천하에 나와 같은 신이 없음을 알게 함"(출9:14)과 "내 이름이 온 천하에 전파되게 하려 함" (출9:16)에 있으며, 소극적인 의미에서 이방 신들을 멸함에 있다. 재앙의 상대는 왕이 아니라 이방의 신이었다. "모든 신에게 벌을 내리리라" (출12:12)는 말씀은 다른 모든 신은 여호와 앞에 무능함을 보여 준다. 애굽의 나이강의 신에 대하여, 짐승 숭배에 대하여, 태양신에 대하여 각각 징벌을 내림을 볼 수 있다.


 2) 열 재앙의 구체적 의미

 ① 나일강의 물이 피가 되게 함(출7:14-25) : 나일강의 신 닐루스(Nilus)를 지칭하는 의미가 있다. 당시 애굽은 나일강을 생명의 근원으로 여겨서 나일강을 신으로 받들고 있었던 것이다. 이 재앙들은 하나님께서 애굽의 신들에 내린 심판의 의미가 있다.

 ② 개구리로 온 땅을 덮게 함(출8:1-15) : 다산신인 개구리 형상의 헥트(Hekt)를 심판한다.

 ③ 애굽 온 땅의 티끌이 이(빈대, 모기)가 되게 함(출8:16-19) : 애굽의 땅의 신 세브(Seb)를 심판하는 의미가 있다.

 ④ 파리 떼를 일으켜 사람들과 짐승들을 쏘게 함(출8:20-24) : 투구풍뎅이 신 케페라(Khephera)를 심판한다.

 ⑤ 모든 생축이 악질이 생겨 죽게 함(출9:1-8) : 수소와 암소의 신 아피스(Apis)와 하도르(Hathor)를 심판한다.

 ⑥ 재를 뿌려 독종이 생기게 함(출9:9-12) : 악마의 눈을 가진 신 타이폰(Typhon)을 심판한다.

 ⑦ 하늘에서 우박이 내리게 함(출9:18-21) : 대기의 신 슈(Shu)를 심판하는 의미가 있다.

 ⑧ 메뚜기로 푸른 곡식을 먹게 함(출10:4-19) : 곡식을 지켜 주는 신 세라피스(Serapis)를 심판한다.

 ⑨ 캄캄한 흑암이 3일간 온 애굽을 덮게 함(출10:21-29) : 태양신 라(Ra)를 심판한다. 태양신은 애굽의 주신이기 때문에 이 재앙은 결정적이지는 않더라도 중요한 의미가 있다.

 ⑩ 장자를 죽이는 재앙(출12:29-33) : 생명의 신 프타(Ptah)를 심판하는 의미를 지닌다. 오직 하나님만이 생명과 죽음의 주인이심을 알리시는 것이다.


2. 유월절(출12:39-51)


 유월절은 열 재앙 사건들의 절정이며, 세상 나라에 대한 심판이다. 중요한 것은 이스라엘이 이 심판을 무엇으로 면하는가를 유월절 사건에서 보여 주고 있다는 것이다. 즉 어린양의 피를 근거로 심판을 면한다. 유월절 사건과 비슷한 사건이 구약에 이삭을 제물로 바치는 사건이었다. 장차 수많은 희생 제물이 드려질 곳, 즉 제단이 세워진 곳에서(모리아산) 아들 이삭을 바치려 할 때 하나님이 숫양을 보내셔서 대신 죽게 하신 것은 여러 가지 의미를 내포한다. 비록 장소는 애굽과 모리아산이 전혀 다른 곳이지만 그 드리는 제사의 의미는 동일한 점이 많다. 이삭을 대신하여 숫양을 바칠 때에는 아직 드러나지 않았던 제사의 의미와 성격의 일부분이 유월절 사건에서 어떻게 구체적으로 밝혀지고 있는가? 또한 유월절 사건이 갖는 신약적 의미는 무엇인가?


 1) 유월절 사건에서 드러나는 것들

 우리는 유월절 사건을 통하여 ① 어린양의 피로 말미암아 하나님이 심판을 행하지 않으시고 넘어가시는 것과, ② 그 어린양의 살을 먹는 데 모든 이스라엘이 참여하는 것, 각 개인이 혼자 먹는 것이 아니라 가족 단위로 또 가족 수가 적은 자는 다른 가족과 합하여 먹음, 즉 공동체 단위로 참여한다는 것, ③ 피는 생명을 의미하는데 나 대신 생명을 희생한 그것에 의해서 생명을 얻음, 즉 새 생명을 얻는 것을 발견할 수 있다. 유월절 어린양을 대신함으로 내가 생명을 얻은 이 새 생명의 핵심에 대해 바울은 죄사함이라 한다. 이는 어린양과 그 어린양을 드리는 자가 하나가 됨을 나타내는 동시에 그 어린양에 참여한 모든 지체와 또한 내가 하나됨을 포함한다.


 2) 유월절의 신약적 의미

 로마서 6장에 그리스도의 세례를 받은 자는 그리스도의 죽으심과 살으심의 하나됨에 참여하는 것이라고 가르친다. 세례를 받은 자들은 모두 성만찬에 참여하게 되어 있었다. 즉 구약의 유월절, 신약의 세례와 성만찬은 서로 밀접한 관련을 맺고 있는 공통성을 지닌다. 성만찬은 그리스도와 하나됨을 뜻한다. 그런데 여기에 참여하는 것이 공동체 단위로 참여하며 나 혼자만이 그리스도와 관계하는 것이 아니고 수평적, 수직적인 교제 관계가 포함되어 있다. 특히 고린도전서에서 성만찬을 통하여 강조하는 것은 "너희로 그리스도에게 하나되게 하는 것이요 이는 또 너희들도 하나되게 함" (고전10:17)이었다. 이는 교회의 분열과 계급화를 반대하는 것이었다.


 유월절 행사는 무교절 행사와 연속되어 지켜졌고, 계속해서 7일간 무교절로 지키게 된다. 이 유월절은 이스라엘 민족의 해방과 관련된 하나님의 역사로서 하나님의 구원과 보호하시는 역사를 축하하며, 이스라엘에 대한 하나님의 언약으로 이해하는 성례전적인 요소가 가미되어 오늘날까지도 계속 지켜지고 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