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늘이


성경의 인물 - 골리앗



 ◇ 키2m90㎝의 블레셋 장군-- 소년 다윗과 싸워 패배


 골리앗(Goliath)이라는 이름의 뜻은  [유랑자]이다. 가드 사람 블

레셋 장군으로서 키가 육규빗 한뼘(약2m90㎝)이나 되는 거인이었다. 머리

에는 투구를 썼고  몸에는 어린갑을 입었는데 그  갑옷의 무게는 자그마치

놋 5천 세겔(약1백96㎏)이나 된다.


 다리에는 놋 경갑을 찻고 어깨사이에는 놋 단창을 매었는데 그 창 자루는

베틀체 같았으며 창날은 철  6백세겔이나 된다고 했다(삼상1 7:4-7). 그는

방패를 든  군졸들을 앞세우고 이스라엘 진을  향하면서 외치기를 [너희가

어찌하여 나와서 항오를 벌렸느냐 나는 블레셋 사람이 아니며 너희는 사울

의 신복이 아니냐 너희는 한 사람을 택하여 내게로 내려보내라](삼상17:8)

하며 거만한 자세로 접근해 왔다.


 이에 대항하기 위하여 소년  다윗은 막대기를 들고 시내에서 매8喘   돌

다섯을 골라 주머니에 넣은  후 그에게로 나아갔다. 골리앗은 다시 부르짖

기를  [네가 나를  개로 여기고  막대기를 가지고  내게 나아왔느냐](삼상

17:43)하며 다윗을 저주했다.


 [다윗이 블레셋 사람들에게 이르되 너는 칼과 창과 단창으로 내게 오거니

와 나는 만군의 여호와의 이름  곧 네가 모욕하5는 이스라엘 군대의 하나님

의 이름으로 네게 가노라](삼상17:45). 이렇게 외치면서 다윗이 그를 향하

여 물매돌을 힘차게 던졌을 때  거구의 골리앗은 이마를 맞고 그만 쓰러지

고 말았다.


 이 사건이 우리에게 주는  교훈이 무엇이며 또한 골리앗의 실체는 무엇의

표상

繭 할 수 있을까?  골리앗은 당시 이스라엘을 위협하던 주변 국가들

의 권세와 무력의 상징이며  현대에 비유한다면 물질문명의 위력과 막강한

군사력의 표상이라 할수 있다.


 현대인은 다윗의 질적 소형 보다  골리앗의 물량적 대형을 좋아한다 . 무

엇이든지 크고 많고 능력이 있으면 좋은 것으로 평가하고, 반면 작고 질적

인 것은 거들떠 보지도 않는다. 바로의 권세가 갈상자의 어린 모세에 의하

여 쓰러지고 로마의 권위가 나사렛 예수에 의하여 정복되었듯이 현대의 골

리앗 문명의 횡포도 믿음의 능력으로 응전할 때 극복할 수 있다는 것이 다

윗과 골리앗의 사건이 주는 교훈이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